I R

NEWS

베스파의 다양한 정보와 소식을 만나보세요.

이미지 이미지

공시

NEWS

주가정보

이미지 이미지
NEWS

베스파, 2020년 상반기 실적 발표… 애니메이션 사업 영역 확장 시동

조회 186회

본문

- 베스파, 연결 기준 2020년 상반기 실적 발표

- ‘킹스레이드’ TV 애니메이션으로 IP 가치의 비약적인 상승 기대

- 2021년까지 출시를 목표로 준비중인 중대형 신작 라인업으로 중장기 성장기 진입

 

베스파(299910) 28일 상반기 실적 발표를 통해 연결 기준 매출 349억 원, 영업손실 113억 원, 당기순손실 153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체 매출의 80%를 해외에서 견인 중인 주력 게임 ‘킹스레이드’가 지속적으로 글로벌 이용자 유입폭을 확대하며 전 분기 대비 약 10% 매출 성장세를 이끌었다. 다만, 신작 출시를 위한 개발비와 신사업 진출로 인한 투자 비용이 수반되면서 영업손실이 발생했다.

 

하반기 베스파는 성수기 효과 및 대규모 챕터 업데이트 등 안정적인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킹스레이드’의 견조한 매출 성장세를 지속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10월부터 일본과 한국의 주요 방송 플랫폼을 통해 ‘킹스레이드’ TV 애니메이션 방영이 예정돼 있어 '킹스레이드’의 IP 가치가 비약적으로 상승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일본 자회사 하이브가 개발한 모바일 퍼즐 게임 ’어그레츠코: 월급쟁이의 역습’은 지난 7월 출시 직후, 한국과 미국, 일본의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급상승 1위를 기록하며 초반 흥행력을 입증했다.

 

특히 8 27일 넷플릭스에서 방영하는 원작 애니메이션 ‘어그레시브 레츠코’ 시즌3와 자사 게임 간의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해, 신규 이용자 유입 및 이를 통한 가시적 성장을 기대한다.

 

베스파는 자회사 넥사이팅이 개발 중인 디펜스 RPG를 포함해 다양한 장르의 중대형 신작들을 2021년까지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베스파 관계자는 “다양한 신작 준비와 신사업 투자 등 큰 폭의 성장을 위해 감행한 선제적 투자의 결과가 올해 하반기부터 결실을 맺기 시작할 것” 이라며, “특히 유수의 파트너사들과 공동 제작 중인 ‘킹스레이드’ TV 애니메이션은 해외에서 애니메이션으로 흥행한 IP를 자체적으로 보유하게 된다는 점에서 상당히 큰 의미를 지니고 있다. 앞으로도 베스파는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새로운 사업에 도전하는 게임사가 될 것” 이라고 전했다. <>